글감

貧者一燈(빈자일등)

貧者一燈(빈자일등)

가난한 사람이 밝힌 등불 하나라는 뜻으로, 가난 속에서도 보인 작은 성의가, 부귀(富貴)한 사람들의 많은 보시(布施)보다도 가치(價値)가 큼을 이르는 말.

 

共生(공생) 서로 도우며 함께 삶.

共存共榮(공존공영) 함께 존재하고 함께 번영함. 함께 잘 살아감.

자연에 대한 恩惠(은혜)

내가 번 돈, 단 한 푼도 못 가지고 떠난다.


마음의 꽃 - 맑고 향기롭게


가정과 학교의 과보호에 의한 인내심(의지)이 부족한 학생들 양산.


불필요한 것으로부터의 자유 - 플라스틱, 비닐, 농약...
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밴드로 보내기
  • 네이버로 보내기
  • 텀블러로 보내기
  • 핀터레스트로 보내기

Comments

권상호
그리스를 대표하는 작가 니코스 카잔차키스의 대표작 《그리스인 조르바》 - 자유, 무소유
지적 호기심, 탐구력
헨리 데이비드 소로  <월든>
권상호
/숙/
이 발음은 ‘嚴肅(엄숙 : 말이나 행동 따위가 위엄 있고 정중함)’을 나타낸다.

1. 享(누릴 향, 제사 지내다. 드리다. ; ⼇-총8획; xiǎng,hēng,héng)
孰(누구 숙; ⼦-총11획; shú) = 享(향)+丮(잡을 극; ⼁-총4획; jǐ) : 제단(享)에 삶은 고기를 ‘엄숙하게’ 제물로 올리다(丮) → ‘누구’라는 뜻으로 쓰이므로, 본뜻을 살리기 위해 熟(익을 숙; ⽕-총15획; shú,shóu)자를 만들었다. 熟練(숙련), 熟語(숙어)
塾(글방 숙; ⼟-총14획; shú) : 익숙할 때까지 堂(당, 글방)에서 공부하다. 私塾(사숙, 사설의 서당). 私淑(사숙: 가르침을 직접 받지는 않았으나 그 사람의 인격이나 학문을 본으로 삼고 배움.)

2. 肅(엄숙할 숙; ⾀-총12획; sù) : 바늘로 수를 놓다. 이때 엄숙해야 한다. 聿(붓 율; ⾀-총6획; yù) 부에 넣은 것은 이해하기 어렵다. 손에 바늘을 잡은 모습이다. 본뜻을 살리기 위해 만든 글자가 繡(수 수; ⽷-총18획; xiù)이다.

3. 叔(아재비 숙; ⼜-총8획; shū) : 콩을 따는 손의 모습. 여기에서 菽(콩 숙; ⾋-총12획; shū) 자가 나옴. 淑(맑을 숙; ⽔-총11획; shū)은 씻는 모습.

4. 夕(석)은 초저녁의 뜨는 달. 夙(숙)은 지는 달, 곧 아침 일찍. 夙興夜寐(숙흥야매: 아침 일찍 일어나고 밤에 늦게 자며 부지런히 일함). 夕(석)에서 夙(숙)까지 宿(묵을 숙. 宿泊(숙박)할 숙. 별자리 수; ⼧-총11획; sù,xiǔ,xiù).


借(빌 차, 빌릴 차; ⼈-총10획; jiè) : 사람은 오래(昔) 겪어 봐야 뭔가 ‘빌릴’ 수 있다. 借用(차용. 돈이나 물건을 빌려 씀)
昔(예 석. 오랠 석; ⽇-총8획; xī) : 말린 고기를 ‘오래’ 포개어 쌓아 두다. 또는 ‘큰 홍수가 났던 때’
惜(아낄 석; ⼼-총11획; xī) : 마음속에 오래 넣어둔 채 아끼다. 哀惜(애석: 슬프고 아까움). 愛惜(애석: 사랑하고 아깝게 여김)